커뮤니티
 
기획 > 특집 +크게 | -작게 | 메일| 프린트
‘클럽대전’으로 유저들에게 한발짝 더 다가선 ‘FIFA 온라인 4’ 오픈리그
2020년 12월 31일 18시 01분 IT매일


넥슨이 FIFA 온라인 4 새해 첫 번째 오픈리그 ‘클럽대전’ 참가자 모집을 시작했다. 넥슨은 FIFA 온라인 4 론칭 이후 프로게이머가 아닌 일반 아마추어 유저들에게 대회 참여 경험을 제공하는 오픈리그 활성화에 주력해왔다. 스타 플레이어의 활약이 돋보이는 프로리그도 매력적이지만 e스포츠 운영을 프로리그에만 집중할 경우 실제 유저들과 리그의 접점이 다소 느슨해질 수 있다는 판단이었다. 일반 유저들과 밀접한 오픈리그를 통해 보다 친숙한 느낌으로 e스포츠에 ‘보는 재미’를 더하고 아마추어리그 활성화를 통해 상위 리그로 진출할 선수들의 저변을 확대한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 아마추어 선수들의 축제, ‘FIFA 온라인 4’ 오픈리그
넥슨은 2019년부터 고등학생들이 학교 대표팀을 구성해 전국 고교 대항전을 펼치는 ‘고등피파’와 지역별로 마음이 맞는 유저끼리 3인 팀을 구성해 지역 대표 토너먼트에 참가하는 ‘AFATT(AfreecaTV FIFA online 4 Amateur Tripleteal Tournament)’ 등 아마추어 유저들을 위한 오프라인 대회를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 오프라인 대회가 여의치 않아진 시점에는 온라인 상으로 격투기 대회처럼 파이트머니를 두고 프로게이머와 유저가 1:1 대결을 펼치는 ‘NFC(NEXON FOOTBALL CHAMPIONSHIP)’ 등 다양한 대회를 진행해왔다.

FIFA 온라인 4 오픈리그는 다양한 시도를 통해 보통은 일회성 대회로 진행되는 아마추어리그를 정착시켜가고 있다. 실제 대회 참여 유저들뿐만 아니라 대회를 관람하는 유저들도 오픈리그의 매력을 알아보며 팬덤도 활성화되는 추세다. 실제로 넥슨은 유저가 직접 관람하고 참여할 수 있는 ‘풀뿌리리그’인 오픈리그를 활성화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0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e스포츠발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넥슨 박정무 피파퍼블리싱그룹장은 “상을 받게 된 것은 FIFA 온라인 4를 사랑해주시는 분들 덕분”이라며 “더 재미있고 즐길만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2021년 첫 번째 오픈리그 FIFA 온라인 4 클럽대전!
‘클럽대전’은 최근 업데이트된 ‘클럽’ 시스템을 통해 모인 FIFA 온라인 4 유저들이 최강 클럽의 명예를 걸고 승부를 펼치는 오픈리그 대회다. ‘클럽대전’은 오픈리그 대회인만큼 ‘EACC(Electronic Arts Champions Cup)’나 기타 방송대회 출전 경력이 없는 아마추어선수만 참가할 수 있다. ‘클럽’ 시스템 업데이트 이후 2주간의 성적을 기준으로 ‘클럽대전’ 신청팀 중 상위 64개 팀을 선발해 1월 16일 비공개로 온라인 예선전을 진행한다. 이중 16개 팀이 본선에 진출해 2월 6일과 7일 이틀간 최종 우승팀을 선별하게 된다.


‘클럽대전’ 우승팀은 첫 ‘클럽’ 최강자전 우승의 명예와 우승 트로피를 획득하고, 우승팀과 준우승팀은 실제로 게임에서 소속 클럽의 크레스트(팀 로고)를 사용할 수 있다.

■ FIFA 온라인 4, 2021년 ‘클럽대전’ 시작으로 오픈리그 활성화 지속
‘클럽’ 시스템은 유저간 연결고리 확대할 수 있는 일종의 커뮤니티 시스템이다. 같은 클럽의 이름과 로고 아래 게임을 플레이하며 출석과 ‘클럽 미션’ 등 클럽 활동으로 클럽원들과 소통하며 소속감을 키워갈 수 있다. ‘클럽대전’은 이처럼 클럽원 간 끈끈한 유대를 바탕으로 구성된 ‘클럽팀’으로 참가하는 대회기 때문에 더 많은 가능성을 품고 있다.

‘고등피파’와 ‘AFATT’ 등 기존 오픈리그는 학교대표, 지역대표 자격으로 팀을 구성해 대회에 참여했던 반면 ‘클럽대전’은 보다 자유로운 팀 구성과 많은 수의 선수들에게 출전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유저들에게 더욱 반가운 대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클럽’ 시스템을 기반으로 대회가 진행되지 않는 기간에도 클럽원끼리 소통하며 다음 대회를 준비할 수도 있고, 클럽 토너먼트 등을 통해 보다 수월하게 경기 실력을 연마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기 때문이다.

이번에 진행되는 ‘클럽대전’과 오프라인 대회가 가능해지는 시점에 다시 진행 예정인 ‘고등피파’, ‘AFATT’ 등 오픈리그가 더욱 활성화된다면 이를 통한 e스포츠 프로리그나 EACC 등 글로벌 대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대회 참여 경험을 통해 성장한 선수들의 기량과 상위 리그와의 연계를 통한 진출 기회까지 주어질 경우 FIFA 온라인 4 대회들은 친숙하면서도 한단계 성숙해진 형태의 e스포츠로 자리잡을 것으로 예상한다.

IT매일 서정덕 다른기사보기 jdseo@itmaeil.com
- Copyrights ⓒ IT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획
HP, CES 2021에서 미래 PC 혁신 이끌어갈 ..
‘클럽대전’으로 유저들에게 한발짝 더 ..
넥슨 2020 지스타 게임본연의 재미 위해 ..
로스트아크 정식 론칭 2주년…금강선 디렉..
‘카운터사이드’, 스토리+음원+아트 내세..
인텔, 씬앤라이트 노트북용 최고의 프로세..
조이시티, 신작 라인업 5종 공개…9월 3일..
온 국민 레이싱 열풍 부른 ‘카트라이더 ..
좀비 명가 ‘카스온라인’, 신규 모드 ‘..
최불암부터 궁중 악사까지···게임광고..
‘서든어택’, FPS장르 본연의 재미 내세..
온라인 액션 장르 독보적 1위 ‘던전앤파..
행사/취재
AMD CEO 리사 수 박사, CES 2021기조연..
‘온택트’로 막을 올린 제16회 국제게..
라인게임즈,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지스타 2020’, 온-오프라인 병행 개..
“새로운 게임 세상속으로 시작”,’지..
인텔, 10세대 코어 프로세서 국내 첫 ..
넥슨, 게임 음악회 ‘국악외전<바람의..
리그 오브 레전드, 자체 PC방 일간 최..
V4, 11월 7일 출시 대작들과 승부 자신
AMD 7나노로 경쟁사보다 확실한 우위
엔씨(NC), 모바일 게임의 혁신 '리니지..
넥슨, ‘엘소드’ 엘스타 프로젝트 세 ..
가장 많이 본 뉴스
금융·게임·자동차…경계 허문 ’컬..
지분 5%↑ 보유‘소띠 큰 손’81명…6..
이건희 회장, 3개 最高 기록 남겼다
올해 재계 이슈 키워드 ‘HAPPINESS’
중국 전기차 업체 니오, 엔비디아와 ..
국내 기업 절반 “코로나 탓에 올해 ..
인텔, 테크놀로지 오픈하우스 2020 1..
인텔, 차세대 메모리 및 스토리지 제..
새로운 광고 플랫폼의 성장으로 찾아..
‘With all RPG fans’ 약속 지킨 로..
 
· 발행일 :2021-01-15 오후 05:46:30
· 등록일 : 2009년 12월 9일 (재등록일 : 2016년 10월 18일)
· 편집인 : 김태일
· 발행인 : (주)아이티매일 김태일
CONTACT US
· 전화 : 02-501-27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105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정덕
· 이메일 : jdseo@itmaeil.com
·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603-9번지 스타팰리스 623호
· 팩스번호 : 02-501-2754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