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기획 > 특집 +크게 | -작게 | 메일| 프린트
블랙 드래곤 “CFS를 통해 모든 삶이 달라져…이번 대회도 우승은 우리 몫”
2019년 12월 09일 18시 28분 IT매일


지난 CFS 2018에서 중국의 만리장성이 무너졌다. 브라질의 블랙 드래곤이 중국 출신이 아닌 최초의 우승팀으로 기록됐다. CFS 리그에서는 전대미문의 일로 브라질 전역이 들썩거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이들의 인기도 급상승했다.

이런 블랙 드래곤이 CFS 2019 그랜드 파이널에서 또 다시 우승 트로피를 노리고 참가한다. 이미 지난 7일과 8일 양일간 벌어진 그룹 스테이지에서 같은 브라질의 임페리얼과 유럽 대표 올 텔런트를 각각 10대6, 10대7로 꺾고 C조 1위로 8강에 안착했다.

이번 대회에서도 당연히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 블랙 드래곤의 각오를 들어봤다.


Q. 지난 CFS에서 놀라운 결과를 거뒀다. 이번 대회에서도 당연 우승을 목표로 할 것 같은데, 대회를 임하는 각오를 밝혀달라.
A. 이번 대회에 참가한다는 사실만으로도 정말 영광이다. 지난 2년 간 저희는 글로벌 대회에서 정말 좋은 성과를 거뒀다. 올해에는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했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 CFS 2019는 우리가 모든 열정을 쏟아 부을 수 있도록 만든 곳이다. 반드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Q. 블랙 드래곤의 우승 이후 브라질 팀들의 실력이 굉장히 좋아진 것 같다. 다른 브라질 팀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는가?
A. 당연히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 같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브라질의 모든 팀들은 대회 경험이 많은 선수들과 국제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경험 많은 선수들이 있다. 우리 블랙 드래곤이 우선이겠지만, CFS 우승 트로피를 이번에도 브라질이 들어올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

Q. 이번 대회에서 중국 팀들과의 경쟁이 심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 팀들과의 대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는가?
A. 브라질과 중국 양국간의 경쟁구도가 본격화되는 것 같아 좋다. 중국 팀을 만날 때 더 동기가 부여된다. 저희는 항상 가장 높은 자리를 노리고 싶고, 중국은 지금 저희의 라이벌이 되기에 가장 적합한 지역이다. 서로가 서로를 의식하며 보다 좋은 경기를 펼치기 위해 노력하는 것 같다.

Q. CFS를 통해 인생에 있어 많은 부분이 달라졌을 것 같다. 어떤 것들이 달라졌는지, 그리고 CFS가 본인들의 삶에 있어서 어떤 의미를 갖고 있는지 설명해달라.
A. 프로게이머로서의 마음가짐과 일반 생활까지 정말 모든 것이 바뀌었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 지난해 우승 이후 저희 팀원 모두는 정말 모든 시간과 에너지의 100퍼센트를 크로스파이어에 쓰고 있다. CFS와 같은 대회는 제 꿈을 살아있게 해준다.

Q. 블랙 드래곤의 우승 이후 브라질에서 크로스파이어의 인기가 좀 더 올라갔다고 생각하는지? 주변의 반응은 어떤가?
A. 당연하다. 우리와 같이 되고 싶어서 열심히 연습하고 목표를 이루려고 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그 만큼 브라질 내에서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졌고, 모든 팀이 실력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Q. 이번 대회는 이집트 등 새로 참가하는 팀이 존재한다. CFS의 참가 지역에 점점 더 늘어나고 있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
A. 새로운 지역들이 참여하는 것은 언제나 반갑고, 정말 흥미롭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번 대회에 필리핀과 베트남과 같은 전통 강호들이 불참해 아쉬움도 남는다. CFS의 대회 규모가 더욱 더 커져서 모든 팀들이 함께 선의의 경쟁을 펼쳤으면 좋겠다.

IT매일 서정덕 다른기사보기 jdseo@itmaeil.com
- Copyrights ⓒ IT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획
최고의 게이밍 PC를 위한 선택, 인텔 i9-9..
국내 대표 FPS게임 ‘서든어택’, 겨울 대..
게임플랫폼의 변화, 게임은 라이젠! 친구..
이번엔 홈 그라운드다, ‘EACC WINTER 201..
블랙 드래곤 “CFS를 통해 모든 삶이 달라..
끝없는 성장의 로망 ‘바람의나라: 연’ ..
겜돌이 모여라!! 라이젠5 3500이면 게이밍..
프로게이머가 감독, 유저는 선수! 넥슨, ..
CFS 이집트 대표팀 ‘아누비스 게이밍’, ..
국민 게임에서 역주행의 아이콘까지! 카트..
넥슨, 2019년 2분기 장기 흥행작 호조로 ..
라이젠 5 3600, ‘이제 게임은 AMD’
행사/취재
“새로운 게임 세상속으로 시작”,’지..
인텔, 10세대 코어 프로세서 국내 첫 ..
넥슨, 게임 음악회 ‘국악외전<바람의..
리그 오브 레전드, 자체 PC방 일간 최..
V4, 11월 7일 출시 대작들과 승부 자신
AMD 7나노로 경쟁사보다 확실한 우위
엔씨(NC), 모바일 게임의 혁신 '리니지..
넥슨, ‘엘소드’ 엘스타 프로젝트 세 ..
WCG 2019 Xi’an, 나흘간의 대장정 성..
넥슨, ‘2019 넥슨 스페셜 데이 Vol.2..
제임스 황 타이트라 회장 “컴퓨텍스,..
월터 예 타이트라 회장 겸 CEO, “컴..
가장 많이 본 뉴스
게이밍 끝판왕, 라이젠 5 3600X와 라..
가장 좋은 컴퓨터? 라이젠인지 꼭 확..
방탄소년단 지민 ‘Filter’, 스포티..
트위터에 퍼지는 선한 영향력 ‘#힘..
신학기 PC고민, 내게 맞는 업그레이드..
카카오페이지, ‘메모리스트’로 ‘이..
왓챠플레이, 오늘 ‘이어즈&이어즈’ ..
카카오페이지X다음웹툰, ‘웹툰 거장..
2월 PC 관련 제품 판매량 급증…코로..
코로나19 사태에도 전세계 게임, 식음..
 
· 발행일 :2020-04-06 오후 09:00:46
· 등록일 : 2009년 12월 9일 (재등록일 : 2016년 10월 18일)
· 편집인 : 김태일
· 발행인 : (주)아이티매일 김태일
CONTACT US
· 전화 : 02-501-27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105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정덕
· 이메일 : jdseo@itmaeil.com
·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603-9번지 스타팰리스 623호
· 팩스번호 : 02-501-2754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