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행사/취재 > 행사/취재 +크게 | -작게 | 메일| 프린트
넷마블, 사업영역 확대로 미래경쟁력 확보한다
2018년 02월 06일 18시 18분 IT매일
넷마블 방준혁 의장이 6일 열린 제 4회 NTP에서 “넷마블은 미래 경쟁력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플랫폼 확장 및 자체 IP 육성, AI(인공지능) 게임 개발, 신 장르 개척에 본격적으로 나설 것”이라며 올해 추진할 핵심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6일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구로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 제4회 NTP(4th Netmarble Together with Press)에서 넷마블의 성과와 경영현황, 2018년 글로벌 라인업 및 경영 전략 등을 공개했다.





이번 NTP에서는 권영식 넷마블게임즈 대표와 백영훈 부사장, 팀 필즈 카밤 대표, 그리고 방준혁 이사회 의장이 차례로 연단에 올랐다. 특히 방준혁 의장은 2016년 ‘글로벌 파이어니어’, 2017년 ‘RPG의 세계화’라는 넷마블의 미션은 계속될 것이며, 선제적으로 미래 경쟁력을 확보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일본, 미국 진출한 레볼루션 연간 매출 1위, ‘RPG 세계화’ 첫 발 뗐다”
이번 NTP의 첫 발표자로 나선 권영식 대표는 지난해(2017년) 넷마블의 경영현황 및 성과로 ▲성공적인 상장을 통한 투자 재원 마련 ▲‘리니지2 레볼루션’의 연간 매출 1조원 돌파 ▲글로벌 퍼블리셔 3위 등극 등을 꼽았다.

특히 레볼루션이 국내 런칭 이후 글로벌 빅마켓에 순차적으로 출시해 런칭 11개월만에 단일 게임으로서 매출 1조원을 기록한 점을 강조했다.

권영식 대표는 “지난해 넷마블은 일본, 미국 등 빅마켓 공략에 박차를 가하며 RPG의 세계화라는 미션에 큰 발걸음을 뗐다”며 “레볼루션은 MMORPG 장르가 생소한 서구권 시장에서도 의미 있는 성과를 기록하며 안정적인 성장세를 만들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권영식 대표는 넷마블의 조직문화 관련 일하는 문화 개선 작업도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지난해 야간 및 휴일근무 원칙적 금지 및 임직원 건강관리 강화 활동에 더해 올해부터는 5시간의 코어 시간만 준수하면 나머지 시간은 총 근무시간에서 직원 스스로 결정하는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영식 대표의 발표 후에는 넷마블이 지난해 2월 최종인수한 북미 자회사 ‘카밤(Kabam)’의 팀 필즈(Tim Fields) 대표도 연단에 올랐다.


팀 필즈 대표는 “넷마블컴퍼니에 합류하면서 넷마블과 많은 경험을 나누고 협업해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었다”며 “현재 신작 RPG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등 초대형 MMO…자사, 해외 유력 IP 활용 게임 통해 빅마켓 공략 넷마블의 글로벌 라인업 소개에 나선 백영훈 부사장은 모바일 게임 신작 라인업 18종을 소개했다.


우선 넷마블은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세븐나이츠2’, ‘이카루스M’ 등 현재 개발 중인 초대형 MMORPG 3종을 비롯해 ‘해리포터’, ‘일곱개의 대죄 RPG(가제)’, ‘매직 더 개더링M(가제)’, ‘요괴워치 메달워즈(가제)’,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등 미국, 일본 등 빅마켓에서 인지도가 높은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신작을 공개했다.

이밖에 넷마블 IP인 ‘쿵야’ 캐릭터를 활용한 ‘쿵야 캐치마인드’, ‘쿵야 야채부락리’도 소개했다. 또 넷마블 최초의 전략 게임 ‘퍼스트본’을 비롯해 ‘원탁의 기사(가제)’, ‘리치 그라운드(가제)’, ‘극열마구마구(가제)’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도 공개했다.

백영훈 부사장은 “레볼루션을 이을 넷마블의 초대형 MMORPG 3종과 글로벌 빅마켓에서 인지도가 높은 유력 IP를 활용한 게임들이 대거 개발 중이며, 다양한 장르의 개발작을 통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 선제적인 사업영역 확대로 미래경쟁력 확보
마지막으로 연단에 오른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의 글로벌 성과와 국내를 포함한 글로벌 빅마켓의 현황, 그리고 넷마블의 선제적인 미래 경쟁력 확보 전략에 대해 설명했다.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은 지난해 연간 매출 중 54%를 해외 시장에서 기록했으며, 텐센트, 넷이즈에 이어 글로벌 퍼블리셔 3위를 기록할 정도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왔다”며 “특히 레볼루션은 해외에서 전체 매출의 70% 이상을 올리는 등 RPG의 세계화라는 미션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다만, 방준혁 의장은 현 시점의 국내 시장을 상위 50위로 확대 분석해보면 해외기업들이 60%를 차지하는 등 빠르게 시장을 잠식당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방준혁 의장은 “특히 중국 기업은 자본 경쟁력, 게임개발 역량 경쟁력, 스피드 경쟁력등을 통해 국내뿐 아니라 일본, 미국 등 빅마켓에서도 영향력을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또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은 현재 투자유치 및 상장 등으로 규모의 경쟁력을 확보했고, 글로벌 시장 개척을 통해 글로벌 사업역량 경쟁력과 게임개발 역량을 확보했지만, 스피드 경쟁력은 정체 상태로 이를 극복할 선제적인 미래경쟁력 확보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의 미래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업영역 확대전략을 밝히며 ▲플랫폼 확장 ▲자체IP 육성 ▲AI(인공지능) 게임 개발 ▲신 장르 개척 등 4가지 방향성을 내놨다.

먼저 넷마블은 자체 IP 및 개발 스튜디오 투자를 통해 모바일 게임을 넘어 콘솔 게임 및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Steam)’ 게임 개발에도 적극 투자한다.

콘솔 게임으로는 넷마블의 자체 IP인 ‘세븐나이츠’가 닌텐도 스위치 타이틀로 개발된다. 또 스팀 및 다수 콘솔 게임에 타이틀로 개발 중인 ‘리틀 데빌 인사이드’의 개발사 니오스트림 인터랙티브에 지분(지분율 약 30%)을 투자한다.

넷마블의 자체 IP 육성도 본격화된다. 넷마블은 인기 게임 ‘세븐나이츠’ IP를 활용한 MMORPG ‘세븐나이츠2’, 스톤에이지 IP를 MMORPG로 개발 중인 ‘스톤에이지MMORPG(가제)’, 모두의마블의 차세대 글로벌 버전인 ‘리치 그라운드(가제)’, 야구게임 마구마구 IP를 확장하는 ‘극열마구마구(가제)’, 넷마블의 인기 캐릭터 쿵야를 활용한 ‘쿵야 캐치마인드’, ‘쿵야 야채부락리’ 등을 준비한다.

또 AI 게임개발과 관련해 방준혁 의장은 AI 서비스엔진 ‘콜럼버스’를 고도화하고, 지능형 게임 개발을 위한 AI 게임센터 설립 및 AI 글로벌 인재 유치를 위한 북미 AI 랩 등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방준혁 의장은 이종 문화 콘텐츠의 융합을 통한 새로운 장르의 개척을 강조하며, 글로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의 영상과 화보를 활용한 실사형 시네마틱 게임 ‘BTS WORLD’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 게임은 방탄소년단 멤버를 육성하는 시뮬레이션 장르로 개발되며, 1만장 이상의 독점 화보와 100개 이상의 스토리 영상이 제공될 예정이다. 특히 ‘BTS WORLD’에서는 방탄소년단이 부른 신곡(게임 OST)이 최초 공개될 예정이다.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은 글로벌 메이저 게임회사로 도약한다는 목표를 위해 빅마켓 공략에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새로운 시장변화와 기술 발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사업영역을 확대하겠다”고 말하며, 이어 “넷마블문화재단 출범 등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해 대한민국 대표 게임회사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IT매일 서정덕 다른기사보기 jdseo@itmaeil.com
- Copyrights ⓒ IT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획
PC방 변화의 중심에 AMD 라이젠으로..
PC방 제왕 카비레이크 i7로 화제작 '배틀..
기가바이트 ‘Aero15X’로 돌려 본 로스트..
카비레이크로 확인한 로스트아크 2차 CBT ..
라이젠으로 즐기는 온라인게임 성능만큼 ..
타이탄폴 온라인을 만난 게이밍 노트북 ‘..
궁극의 성능을 경험하라! 인텔 코어 프로..
인기 대작 게임 테스트 임박, Core i7으로..
100만원으로 만나는 게이밍 노트북 기가바..
초경량 DTS 7.1 채널 게이밍 헤드셋 스틸..
제로 베젤 게이밍 노트북 AERO 15로 신작 ..
인텔 카비레이크+GTX1070 품은 기가바이트..
행사/취재
카카오게임즈, 2018년 개발 영역 확장..
넷마블, 사업영역 확대로 미래경쟁력 ..
이제는 FIFA 온라인 4’ 다!
넥슨 '오버히트'로 히트 뛰어 넘어 세..
그라비티, 라그나로크로 재도약
카카오게임즈, <배틀그라운드> 11월 14..
‘지스타 2017’, 게임 콘텐츠-비즈니..
역할분담에 충실한 모바일 MMORPG ‘테..
WD, 세계 최초 64단 3D 낸드 기반 클라..
니콘이미징코리아, 차세대 고해상도 FX..
‘하이브 with NAVER WEBTOON’ 원작을..
오버워치 리그 TM 서울팀, 베일을 벗고..
가장 많이 본 뉴스
PC방 변화의 중심에 AMD 라이젠으로....
‘사이퍼즈’ 신규 맵 ‘그랑플람 아..
넥슨, ‘클로저스’ 신규 캐릭터 ‘소..
넥슨, ‘천애명월도’ 초반 흥행돌풍..
하스스톤, ‘매머드의 해’ 송년기념 ..
넥슨, 실시간 전략배틀 ‘메이플블리..
넷마블, 사업영역 확대로 미래경쟁력 ..
카카오게임즈, 2018년 개발 영역 확장..
커뮤니케이션 RPG ‘라그나로크 포링..
넥슨, ‘마비노기’ ‘피날레’ 3차 ..
 
· 발행일 :2018-02-14 오후 03:48:34
· 등록일 : 2009년 12월 9일 (재등록일 : 2016년 10월 18일)
· 편집인 : 김태일
· 발행인 : (주)아이티매일 김태일
CONTACT US
· 전화 : 02-501-27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105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정덕
· 이메일 : jdseo@itmaeil.com
·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603-9번지 스타팰리스 623호
· 팩스번호 : 02-501-2754
INFORMATION